유치원에서 배운 3D프린팅에 대한 10가지 정보

며칠전 디지털 휴먼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팔로워 수 90만 명을 돌파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큰 호기심을 모았다. 가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다양한 일상을 공유하고 팔로워들과 적극적으로 소통이 할 수 있는 한 디지털 휴먼은 해외외 대부분인 노인들로부터 사랑받고 있을 것이다.

게임업계가 이제까지 쌓아온 그래픽 테크닉을 활용해 ‘진짜 사람에 가깝게 구현한 ‘디지털 휴먼으로 메타택시 시장에서 차별화에 나서고 있습니다. 디지털 휴먼이란 AI(인공지능) 챗봇과 컴퓨터 그래픽 기술 등을 합쳐 만든 가상 인간이다.

디지털 휴먼은 디지털 셀럽 또는 버추얼 인플루언서로 커가면서 이목을 받고 있으며, 광고, 음악, 연기 등 각종 엔터테인먼트 활동에 폭넓게 쓰일 수 있다. ‘2021 메타버스 코리아에서는 1년 후 파워고객들이 될 50대 SNS 사용자들은 일반 인플루언서보다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3배 이상 팔로워하고 있다고 통보하기도 했다.

하지만 왜 지금에서야 디지털 휴먼이 각광 받고 있는 것일까? 초기 디지털 휴먼은 3D 그래픽에 사람 목소리를 입힌 것에 불과했기 때문에, 누구나 진짜와 구분할 수 있었다. 한편 막대한 운영자본이 들고  표정 및 동작을 구현하는 데 기술적 한계가 있어 활동 영역이 한정됐다.

허나 근래에의 디지털 휴먼 열풍은 ‘시작간 기술의 발전으로부터 시행됐다. 국내외 최초의 시작간 디지털 휴먼은 유니티 실시간 3D 기술을 베이스로 제작된 '수아(SUA')이다. 유니티는 시작간 3D(Real-Time 3D) 콘텐츠 제작 플랫폼 기업으로, 실시간 인터랙티브 2D 및 3D 콘텐츠를 제작, 실행 및 수익화하는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제공된다. 유니티 코리아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기도 하는 수아는 상대방과 영어로 얘기하는 과정에서 파악하지 않을 경우, 알아듣지 못하겠다는 리얼한 표정까지 짓기도 끝낸다.  

image

수아가 전세계적으로 이목 받는 이유는, 유니티의 실시간 렌더링을 통해 실시간으로 반응하는 디지털 휴먼이기 때문이다. 시작간이 아닌, 온/오프라인 렌더링이 일반적으로 처방되는 영화나 애니는 미리 렌더링 해놓은 이미지를 프레임마다 나열하여 동영상이 되는 방식이다. 각 씬마다 콘텐츠 제작자가 필요하는 카메라 앵글과 형태으로 렌더링을 하도록 설정해 놓고, 고품질의 그래픽을 만들어 내기 위해 다수인 연산과 렌더링 시간을 투자완료한다.

기본적으로 디지털 휴먼 기술은 디지털 환경을 바탕으로 완료한다. 디지털 환경은 곧 메타킥보드나 디지털 휴먼 등을 제작할 수 있는 환경, 또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가르킨다. 즉, 유니티라는 플랫폼을 통해 메타택시나 디지털 휴먼을 아주 정교하게 구현하고 콘텐츠로 선보이고 있습니다.

여러 디지털 배경 기반 http://www.bbc.co.uk/search?q=시제품 제작 기술 중, 며칠전 가장 많이 주목하고 있는 기술들은 가상의 콘텐츠를 구축하고 현실과의 상호작용을 가능케 하는 VR/AR 기술 및 인터랙션 기술이다. 특이하게 유니티 테크닉으로 제작된 콘텐츠를 통한 VR 경험은 사용자가 즉각 다른 세상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생각할 수 있을 만큼 실제적인 디지털 경험을 공급된다. 다른 세상이란 시작간 360도 동영상으로 촬영한 실제로 장소일 수도 있으며, CG로 제작되고 실시간으로 렌더링하여 합성된 가상의 장소일 수 있다. 유니티의 AR 기술은 그래픽을 겹쳐 쌓아 실제 세계에 마법적인 요소를 더하거나,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든 가상의 설명를 현실에 접목할 수 있도록 한다.

근래에 유니티가 웨타 디지털(Weta Digital)을 인수해온 것도 이와 같이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다. 웨타 디지털은 ‘아바타, ‘블랙 위도우, ‘왕좌의 게임, ‘반지의 제왕, ‘혹성탈출, ‘더 수어사이드 스쿼드 등의 영화나 TV 프로그램에 등장하는 현실감 뿜어내는 캐릭터와 오브젝트 등을 제작해왔다. 유니티는 웨타 디지털이 20년 이상 갈고 닦아 발전시켜 만든 안면 캡쳐 및 주작, 해부학적 모델링, 오브젝트 동작 시뮬레이션 등 상위 클래스 서술과 이를 구축해낸 최고 수준의 VFX 아티스트와 엔지니어 팀을 인수함으로써, '진짜보다 더 진짜 똑같은' 디지털 환경 및 디지털 목업 제작 휴먼을 선보일 수 있는 제반 테크닉을 강화했다.